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믿은대로 될지어다
    묵상 및 나눔/양식 2015.05.12 23:14

    백부장은 백명의 군인을 통솔하는 로마의 하급 지휘관입니다. 비록 하급 지휘관일지라도 식민지에서 위세는 대단했을 것입니다. 이런 백부장이 예수님께 나아와 도움을 청했다는 사실 자체가 놀라운 일입니다. 


    여기까지가 전부가 아닙니다. 백부장은 예수님이 굳이 오시지 않으셔도 얼마든지 병자를 낫게 해 주실 수 있는 분이라고 믿음을 고백했습니다. 예수님도 놀라신 믿음이었습니다. 이스라엘 사람들 중에서도 본 적이 없는 믿음이었습니다.


    백부장이 이런 놀라운 믿음을 갖게 된 것은 군대 내에서 경험한 말의 힘 때문이었습니다. 군인에게 있어서 상관의 명령은 곧 법과 같습니다. 명령에 살고 명령에 죽는 것이 군인입니다. 지휘관의 말이 곧 현실이 되는 곳이 군대입니다.


    백부장은 예수님의 말씀이 곧 현실이 될 수 있음을 믿었습니다. 왜 그렇습니까? 예수님은 그런 권세를 가지신 분이시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세상 만물을 주관하고 다스리시는 왕이시기 때문입니다. 백부장은 자신의 상관인 로마 황제보다 더 크신 분으로 예수님을 인정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우리는 믿음이 무엇인지 배웁니다. 믿음이란 권세를 인정하는 것입니다. 불신이란 권세를 인정하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불신이란 곧 반역입니다. 왜 불신이 죄입니까? 불신은 하나님 고유의 권세를 부정하기 때문입니다.그러므로 믿으면 좋고 안 믿어도 그만이 아닙니다.


    불신에 대해 너무 관대했던 것을 회개합니다. 불신은 반역임을 알았습니다. 이제 제가 믿는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도와주시옵소서. 늘 깨어 불신의 죄에 다시 빠지지 않게 도와주옵소서.

    '묵상 및 나눔 > 양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큰 놀보다 위에 계신 예수님  (0) 2015.05.14
    머리 둘 곳이 없다  (0) 2015.05.13
    믿은대로 될지어다  (0) 2015.05.12
    내가 원하노니  (0) 2015.05.11
    하나님의얼굴을본것같사오며  (0) 2015.05.08
    네 이름을 이스라엘이라 부를 것이니  (0) 2015.05.07

    댓글 0

Designed by Tistory.